전체메뉴

donga.com

‘헤더 골’ 가진스키, 러시아 월드컵 첫 골 주인공
더보기

‘헤더 골’ 가진스키, 러시아 월드컵 첫 골 주인공

뉴스1입력 2018-06-15 00:35수정 2018-06-15 00:3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러시아의 유리 가진스키(크라스노다르)가 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첫 골의 주인공이 됐다.

가진스키는 15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디아라비아와의 대회 개막전이자 A조 조별예선 1차전에서 전반 12분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가진스키는 0-0으로 팽팽하던 전반 12분 코너킥에서 이어진 공격 기회에서 유리 지르코프의 크로스를 헤딩 슈팅으로 연결, 사우디아라비아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번 대회를 통해 첫 월드컵에 데뷔한 가진스키는 첫 경기에서부터 득점을 기록, 기쁨이 배가됐다.

러시아는 가진스키의 선제골을 앞세워 전반 20분 현재 1-0으로 리드하고 있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