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남자농구 허재 감독, 아들 특혜 발탁 논란 속 자진사퇴
더보기

남자농구 허재 감독, 아들 특혜 발탁 논란 속 자진사퇴

뉴시스입력 2018-09-05 12:50수정 2018-09-05 14: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허재 남자 농구대표팀 감독이 자진 사퇴했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5일 “허재 감독이 사의를 표명해 이를 받아들였다”고 전했다.

허 감독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며 소기의 성과를 거뒀지만 선수 선발 과정에서 두 아들 허웅(상무), 허훈(KT)을 선발해 논란을 불렀다.

협회는 “김상식 코치가 13일, 17일에 열리는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아시아 지역예선에서 감독대행을 맡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