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박지수 11리바운드, 데뷔 후 최다…4점 1어시스트 1스틸도
더보기

박지수 11리바운드, 데뷔 후 최다…4점 1어시스트 1스틸도

뉴시스입력 2018-06-11 10:31수정 2018-06-11 10: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에서 뛰고 있는 박지수(20·196㎝)가 미국 데뷔 후 한 경기 최다 리바운드를 잡았다.

박지수는 1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토킹 스틱 리조트 아레나에서 벌어진 피닉스 머큐리와의 2018 WNBA 정규리그 경기에 출장, 21분30초 동안 4점 11리바운드 1어시스트 1스틸을 기록했다.

11리바운드는 자신의 한 경기 최다 리바운드 기록이다. 두 자릿수 리바운드도 처음이다.

WNBA 데뷔 시즌을 치르고 있는 박지수는 8경기에서 평균 2.4점 3.6리바운드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팀은 66-72로 패했다. 4연패 후 개막 첫 승을 거뒀지만 다시 3연패 늪에 빠졌다. 1승7패다.

라스베이거스는 13일 인디애나 피버를 상대로 연패 탈출에 도전한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