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키 작아도 안경 써도 좋아” 靑, 경호처 공채 제한 폐지
더보기

“키 작아도 안경 써도 좋아” 靑, 경호처 공채 제한 폐지

한상준 기자 입력 2018-09-10 03:00수정 2018-09-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3일부터 7급 채용 원서 접수, “드론 해킹 등 새로운 위협 대응” 13일부터 7급 경호공무원 채용 원서 접수를 시작하는 청와대 경호처가 신장, 시력 등 신체 규정을 폐지했다.

청와대 경호처는 9일 “최저 신장 및 최저 시력에 대한 기존 기준을 없앴다”며 “미래 위협에 대응할 스마트한 경호원을 찾는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남자는 신장 174cm, 여자는 161cm 이상만 청와대 경호원으로 지원할 수 있었다. 시력 규정 역시 남녀 모두 맨눈 시력이 0.8 이상만 가능했다. 그러나 청와대 경호처는 이번 신규 채용에서 “키가 작아도 좋다, 안경을 써도 좋다”고 홍보하고 있다.

이에 대해 청와대 경호처는 “드론과 로봇이 테러 수단이 되고, 해킹이 시스템을 마비시키는 시대에 새로운 위협에 대응할 창조적 사고 능력을 지녀야 한다”며 “대통령 경호처 직원으로서 갖춰야 할 것은 건전한 시민의식, 올바른 국가관과 역사관, 경호원으로서의 충성심과 헌신의 자세”라고 설명했다.

청와대 경호처는 홈페이지를 통해 13일부터 28일까지 원서 접수를 하고 이후 필기, 인성·체력·논술시험, 심층면접 등을 거쳐 12월 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청와대 경호처는 지난해부터 지원자의 학력, 출신지 등을 기재하지 않는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한상준 기자 alwaysj@donga.com
주요기사
#경호처 공채 제한 폐지#청와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