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서울대 교수 또 제자 성추행…경찰 수사 중
더보기

서울대 교수 또 제자 성추행…경찰 수사 중

뉴시스입력 2017-04-20 09:17수정 2017-04-20 09: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난해 말 제자 허벅지 만지는 등 수차례 성추행
경찰, 수사 상황 따라 영장 신청까지 검토 중
서울대 측 “수사 상황 살펴보고 징계 수위 결정”

서울대 교수가 제자를 성추행하는 사건이 또 한 번 발생해 경찰이 수사 중이다.

20일 경찰청과 서울대 등에 따르면 경찰은 서울대 공과대학 A교수를 성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교수는 지난해 말 자신의 교수실에서 대학원생 B씨의 허벅지를 만지는 등 수차례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께 해당 수사에 착수해 A교수를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수사 상황에 따라 영장신청까지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구체적인 사실관계 확인은 어렵다고 경찰은 전했다.

서울대는 사실관계를 파악한 뒤 A교수의 직위해제 등 중징계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대 관계자는 “A교수가 자발적으로 수업을 안 하는 상태다. 모든 수업을 다 뺐다”며 “교내 인권센터에서 관련 조사를 끝냈다. 경찰 조사를 살펴보고 징계 수위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