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gA.com

전체검색

무료만화

dongA.com


軍 당국, ‘출장 마사지’ 성매매 혐의 현역 장성 조사

윤상호군사전문기자

입력 2017-03-10 23:19:00 수정 2017-03-10 23:21:19

|
폰트
|
뉴스듣기
|

닫기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현역 장성이 성매매 혐의로 군 사법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군 당국에 따르면 방위사업청 소속 A 준장은 지난해 6월 경남 사천시의 한 모텔에서 성매매를 한 혐의로 최근 군 사법당국에 입건됐다.

당시 A 준장은 성매매 알선을 하는 마사지 업주로부터 출장 마사지 서비스를 받고 10여만 원을 건넨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시기 사천경찰서는 성매매 단속 과정에서 해당 업주의 고객 관련 장부를 조사하다가 A 준장의 전화번호를 확인했다.

경찰은 A 준장 외에도 현역 군인 여러 명이 이 업주로부터 출장 마사지를 받은 사실을 파악하고, 관련 자료를 국방부 조사본부에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A 준장은 마사지만 받았을 뿐 성매매는 하지 않았다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윤상호 군사전문기자 ysh1005@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 블로그
추천해요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

오늘의 dongA.com

트위터 페이스북 마이뉴스 설정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