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야구 콤팩트뉴스] 추신수, 그레인키 상대로 2루타 2개 폭발
더보기

[야구 콤팩트뉴스] 추신수, 그레인키 상대로 2루타 2개 폭발

서다영 기자 입력 2019-04-10 15:29수정 2019-04-10 15: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추신수.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텍사스 추신수가 10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와의 원정 경기에 1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해 5타수 2안타 1득점 2삼진을 기록했다. 1회 선두 타자로 나서 상대 에이스 잭 그레인키를 상대로 좌월 2루타를 뽑은 추신수는 후속타로 홈을 밟았다. 2회와 4회 연속 삼진으로 물러난 뒤 4-1로 앞선 7회 다시 그레인키를 상대로 중월 2루타를 추가했지만 달아나는 점수로 이어지진 않았다. 9회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이후 수비 상황에서 교체됐고, 팀은 9회 말 내리 3점을 내줘 4-5로 끝내기 역전패를 당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86으로 소폭 상승했다.

탬파베이 최지만은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 1루수 겸 3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타율은 0.286으로 떨어졌고, 10-5 대승을 거둔 탬파베이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선두(9승3패)를 유지했다.

콜로라도 오승환이 애틀랜타전에 구원 등판해 1이닝 3피안타 2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32개. 시즌 평균자책점은 4.50이 됐고, 승패는 기록하지 않았다. 콜로라도는 1-7로 졌다.

KBO(총재 정운찬)는 4월부터 리그 타이틀스폰서인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과 함께 월간 최우수선수(MVP)를 시상한다.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50%)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야구팬들을 대상으로 투표(50%)를 실시해 합산한 점수로 선정한다. MVP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주어지며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MVP로 선정된 선수의 출신 중학교에 해당 선수 명의로 100만원 상당의 기부금이 전달된다.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월간 MVP 선정은 지난해 4월부터 시작됐다.

관련기사

서다영 기자 seody3062@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