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성태 “당 수습·재건 준비”…한국당 15일 비상 의총
더보기

김성태 “당 수습·재건 준비”…한국당 15일 비상 의총

뉴스1입력 2018-06-14 14:44수정 2018-06-14 14: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민의 분노에 어떻게 답할지 냉철·치열하게 논쟁할 것”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뉴스1 © News1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홍준표 당 대표가 6·13 지방선거 참패의 책임을 지고 전격 사퇴의 뜻을 밝힘에 따라 “당 수습과 재건을 위한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앞으로 당을 수습하고 보수 재건과 당 혁신과 변화를 이끌어갈 수 있는 여러가지 준비를 지금부터 착실히 하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모든 걸 정상화시켜야 한다. 국회 원구성 뿐 아니라 당 진로와 체제에 대해 (정상화해야 한다)”며 “이번 선거를 통해 성난 국민의 분노에 저희들이 어떻게 답할 것인지 냉철하고 치열한 논쟁과 결과를 갖고 명확하게 (입장을 정리할 것)” 이라고 했다.

이날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는 지도부 총사퇴 후 김 원내대표를 중심으로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하는 방안 등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논의 결과에 대해 김 원내대표는 함구했다.

그는 “내일 오후 2시 비상의원총회를 열 것”이라며 “제가 좀 제대로 준비되지 않은 가운데 (이 자리에 섰다). 오늘은 말을 아끼겠다. 내일 구체적 입장을 밝히겠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