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임종석 靑비서실장 “아이 태어나는 날 분만실 앞 심정”
더보기

임종석 靑비서실장 “아이 태어나는 날 분만실 앞 심정”

뉴시스입력 2018-06-12 08:47수정 2018-06-12 08: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은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는 12일 “딸 아이 태어나던 날, 분만실 앞에 서성이던 심정”이라고 심경을 전했다.

임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같이 밝히며 “딸이든 아들이든 상관없다. 건강하게 큰 소리로 울며 세상에 나와다오”라고 북미 정상회담 성공을 기원했다.

임 비서실장은 지난 4월27일 열린 2018 남북 정상회담 준비위원회 위원장을 지냈다. 현재는 남북 정상회담 후속조치를 위한 판문점 선언 이행추진위원회 추진위원장을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