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CNN “김여정, 文대통령 방북 초청 가능성 높아”
더보기

CNN “김여정, 文대통령 방북 초청 가능성 높아”

뉴시스입력 2018-02-09 10:55수정 2018-02-09 11: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정은 북한 노동장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10일 문재인 대통령과 만난 자리에게 문 대통령을 북한으로 초대할 가능성이 높다고 CNN이 보도했다.

8일(현지시간) CNN은 북한의 내부사정을 잘 알고 있는 여러 외교 소식통들을 인용해 김여정이 문 대통령에게 올해 안에 북한을 방문해달라고 초청할 가능성이 ‘높다(good chance)’고 보도했다.

CNN은 오는 10일에 있을 문 대통령과 김여정이 포함된 북한 고위급 대표단 간의 오찬에서 이같은 초청이 이뤄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여정은 9일 오후 1시 30분께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할 예정이다.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북한은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을 단장으로 김여정,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등이 포함된 고위급 대표단을 파견한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