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中 “北·中·러시아, 한반도 문제 해결 공감대 나눴다”
더보기

中 “北·中·러시아, 한반도 문제 해결 공감대 나눴다”

뉴스1입력 2018-10-10 17:55수정 2018-10-10 18: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루캉 대변인 “대화 추진력 유지하고 상응조치 해야”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외교부) © News1

지난 9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진행된 북·중·러 외교 차관급 회동과 관련, 중국 정부가 북한과 중국, 러시아 3개국 외교 차관들이 한반도 문제 해결 방식에 대한 공감대를 나눴다고 10일 밝혔다.

신화통신에 따르면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대화에서 전달된 메시지는 평화적이고 정치적인 외교 방식을 통해 한반도 문제가 해결돼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루 대변인은 “북·중·러는 한반도 상황에 긍정적인 변화를 환영했다”며 “북미 대화의 계속된 진전과 남북 관계의 지속적인 개선, 한반도 정치 안정을 촉진하기 위한 모든 당사국의 노력을 지지했다”고 덧붙였다.

루 대변인은 “북·중·러는 한반도 비핵화 과정과 평화 체제 구축이 균형 잡힌 방식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든 당사국은 대화의 추진력을 유지하고 이에 상응하는 조치를 해야 하고 한반도 평화와 관련한 대화의 진전을 촉구하기 위해 같은 방향으로 움직여야 한다”면서 “한반도와 역내 평화 유지를 가능한 한 빠른 시일 내에 이루기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