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gA.com

전체검색

무료만화

dongA.com


불륜인정 홍상수·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 23일 개봉, 흥행 대박?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입력 2017-03-18 11:40:00 수정 2017-03-18 11:42:41

|
폰트
|
뉴스듣기
|

닫기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불륜인정 홍상수·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 23일 개봉, 흥행 대박날까?
홍상수 감독(57)과 배우 김민희(35)가 불륜 관계임을 공식 인정한 가운데 두 사람이 각각 연출과 주연을 맡은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어느 정도 흥행할지 관심이 쏠린다.

오는 23일 개봉하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호평과 함께 여우주연상을 수상해 어느 정도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또한 두 사람의 불륜과 관련해 자전적인 이야기가 녹아있기에 대중의 호기심을 자극할만 요소는 두루 갖췄다.

홍상수 감독이 앞서 공개한 18편의 장편영화 중 최고 흥행작은 28만5000명을 불러 모은 성현아·김태우·유지태 주연의 '여자는 남자의 미래다'(2004)이다. 김승우·고현정이 출연한 '해변의 여인'(2006)이 22만5000명, '우리 선희'(2013)가 6만8000명, '하하하'(2010)가 5만7000여명을 끌어모아 비교적 흥행한 축에 속한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어떤 성적을 낼까. 화제성은 충분하지만 한계도 있다.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인 데다 두 사람의 불륜 관계 인정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높다는 점이 그것.

특히 최근 영화 흥행은 인터넷 반응이 큰 영향을 끼친다. 네이버의 네티즌 평점은 3.07로 매우 낮은 편이다. 특히 전문가 평점 7.83과 비교하면 더욱 도드라진다.

호기심이 비난 여론을 앞지를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추천해요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

오늘의 dongA.com

트위터 페이스북 마이뉴스 설정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