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귓속말’ 측 “이보영, 악착같이 액션 해내는 모습에 감탄”
더보기

‘귓속말’ 측 “이보영, 악착같이 액션 해내는 모습에 감탄”

뉴스1입력 2017-03-21 11:31수정 2017-03-21 11: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보영의 액션을 담은 스틸것이 공개됐다. (SBS '귓속말') © News1star

배우 이보영이 온몸을 내던진 액션을 선보인다.

SBS 새 월화드라마 ‘귓속말’(극본 박경수/연출 이명우) 측은 21일 남자들과 격렬한 몸싸움을 펼치는 이보영의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보영은 위협적인 칼을 지닌 남자와 격전을 펼치고 있다. 이를 악문 채 저항하는 모습과 수십명의 남자들이 이보영의 뒤에서 달려드는 모습은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보영은 제압하는 액션은 물론 순간의 눈빛도 놓치지 않고 있다. 단호하면서도 절도 있는 움직임, 강한 의지와 절박함을 담은 눈빛으로 몰입도 높은 연기를 예고하고 있다.

이보영은 극중 권력에 짓밟힌 형사 신영주 역을 맡았다. 이동준(이상윤 분)의 인생에 몸을 던지면서 아버지의 무죄를 밝히기 위해 절절한 사랑과 처절한 고군분투를 보여줄 예정이다.

‘귓속말’ 제작진은 “이보영은 캐릭터에 대한 애정과 책임감, 프로 의식이 강한 배우다. 힘들었을텐데 주저 없이 악착같이 해내는 이보영의 모습에 감탄했다”며 “이보영의 열연 덕분에 신영주의 절박함이 묻어나는 장면이 탄생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귓속말’은 오는 27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서울=뉴스1스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