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 출정식 개최
더보기

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 출정식 개최

스포츠동아입력 2018-06-14 15:00수정 2018-06-14 15: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마산 합성 초등학교, 대한민국 대표로 출전

폭스바겐코리아는 세계 최대 유소년 축구 축제인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에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할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팀의 출국에 앞서 삼성동 파크 하얏트 서울에서 출정식을 개최했다.

6월15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1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는 지난 4월 전국 8개 유소년 축구팀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 ‘폭스바겐 주니어 마스터즈 코리아 2018’의 우승팀인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팀이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한다.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Volkswagen Junior World Masters)’는 유소년 축구 선수 육성 및 발굴을 목표로 1999년 최초로 개최된 이후 2006년부터는 각 국가별로 국내 대회 및 국제대회를 격년으로 진행하며, 현재는 독일에서 가장 큰 유소년 축구대회로 발전했다.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에는 전세계 18개국의 19개팀이 참가한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인 ‘폭스바겐 주니어 마스터즈’는 13세 이하 유소년 축구선수들을 대상으로 국내 대회인 주니어 마스터즈 코리아 주최 및 국제대회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의 출전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한국 축구의 발전을 지원해오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1년 주니어 마스터즈 코리아를 개최한 이래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에 출전하는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팀의 모든 참가 비용 및 경비 일체 역시 폭스바겐코리아에서 후원한다.

폭스바겐코리아 슈테판 크랍 사장은 이 날 출정식에서 “폭스바겐코리아는 앞으로도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한국 유소년 축구 꿈나무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