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짐 로저스, 아난티 사외이사 선임…금강산 골프 리조트 재개장 ‘청신호’
더보기

짐 로저스, 아난티 사외이사 선임…금강산 골프 리조트 재개장 ‘청신호’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12-10 17:11수정 2018-12-10 17: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투자의 귀재' 짐 로저스(76)가 국내 대표 남북경협 기업인 아난티의 사외이사로 선임된다.

아난티는 오는 27일 열리는 임시주주총회에 짐 로저스 사외이사와 이대현·윤영우 사내이사 선임 건을 상정하기로 했다고 10일 공시했다.

짐 로저스 사외이사 선임은 아난티가 제안해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아난티 관계자는 "로저스가 올해 여름 아난티의 명예 회원이 되면서 우리와 가까워졌다"며 "이번 사외이사 제안도 흔쾌히 수락했다"라고 말했다.

로저스가 국내 상장사 중 사외이사를 맡은 건 아난티가 처음이다. 아난티는 힐튼 남해 골프&스파리조트, 아난티 클럽 서울 및 청담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금강산 골프리조트를 보유하고 있다.

주요기사

2004년 12월 착공해 2008년 5월에 개장한 금강산 골프리조트는 관광객 피살 사건으로 현재 운영 중단 상태다.

북한 투자에 관심을 보여왔던 짐 로저스는 5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북한이 개방된다면 한반도가 적어도 20년간 세계에서 가장 역동적이 지역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북한의 개혁과 개방은 투자자들에게 굉장한 기회가 될 것으로 본다"며 "북한의 풍부한 인력과 천연자원, 한국의 지식과 자본, 노하우가 결합하면 엄청난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 개방을 염두에 두고 한국의 몇몇 기업에도 이미 투자한 상태라고 귀띔하기도 했다.

짐 로저스가 아난티의 사외이사로 선정된다면 금강산 골프 리조트 재개장에도 청신호가 켜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차은우, 아스트로 복귀 무대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