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현대차-마블 협업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나온다
더보기

현대차-마블 협업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나온다

김현수 기자 입력 2018-07-20 03:00수정 2018-07-20 03: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세계 주문생산 방식 판매
세계 첫 아이언맨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내년 초에 판매된다. 현대자동차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 마블이 협업해 만든 양산형 코나 에디션(사진)이 주문생산방식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19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2018 코믹콘 개막식에서 마블과 협업해 개발한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는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전 세계 최초의 양산 모델이다. 마블과 현대차 디자이너가 협업해 영화 아이언맨에 나오는 슈트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었다.

주문생산방식으로 판매한다. 세계 동시 판매 이벤트를 통해 특정 기간에 한해서만 주문을 받을 예정이다. 그만큼 차량의 희소성을 유지해 특별 에디션의 가치를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앞서 현대차는 지난해 6월 코나 신차 발표회 현장에서 ‘아이언맨 스페셜 에디션 쇼카’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공개한 양산형 모델은 앞서 공개한 쇼카의 디자인을 최대한 살리면서 내외장의 디테일을 추가해 소장 가치 높은 상품으로 구현했다. 외장 컬러는 1963년 마블코믹스 시리즈에 처음 등장한 아이언맨 오리지널 슈트 색인 메탈릭 그레이다. 최신 아이언맨 슈트 컬러인 레드는 포인트로 사용했다.

김현수 기자 kimhs@donga.com
관련기사
#현대차#마블 협업#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