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방송]‘제국의 아침’ 광종-김상중 정종-최재성 맡아
더보기

[방송]‘제국의 아침’ 광종-김상중 정종-최재성 맡아

입력 2001-12-24 18:09수정 2009-09-18 20: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탤런트 김상중(36)과 최재성(37)이 KBS 역사드라마 ‘태조 왕건’ 후속으로 내년 3월 3일 첫 방송되는 대하사극 ‘제국의 아침’(극본 이환경 연출 전성홍)에서 광종과 정종 역으로 각각 캐스팅됐다.

KBS 제작진은 “이경영 최민식 장동건 이성재 등이 물망에 올랐으나 권력을 둘러싼 암투가 드라마의 주요 소재여서 강한 카리스마를 기준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제국의 아침’은 혜종 정종 광종 등 태조 왕건 이후 고려가 국가의 기반을 갖춰 가는 과정과 왕자들의 권력다툼을 그린다. 고려 2대 왕인 혜종역에는 현재 ‘태조 왕건’에 출연하고 있는 안정훈(32)이 그대로 나온다. 이밖에 광종의 부인 황보씨 역은 MBC 아침드라마 ‘보고싶은 얼굴’에 출연중인 전혜진(30)이 맡는다. 이 드라마는 내년 1월부터 경북 문경 등에 있는 ‘태조 왕건’ 야외세트장에서 촬영이 시작되며 첫 회에는 왕건역을 맡은 최수종이 출연해 왕건의 최후를 연기한다.

<황태훈기자>beetlez@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