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고려사이버대학교 아동학과, 전문적인 보육교사 양성을 위한 대면교육 실시
더보기

고려사이버대학교 아동학과, 전문적인 보육교사 양성을 위한 대면교육 실시

동아닷컴입력 2018-03-23 09:08수정 2018-03-23 09: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보육교사 2급 자격증 취득 희망하는 재학생 대상으로 자기 이해 증진 위한 교육 실시
- 보육교사들의 현장 실무 사례 공유 기회 마련
고려사이버대학교는 지난 3월 17일(토) 오전 9시부터 고려사이버대학교 인촌관에서 아동학과 ‘보육교사론’ 과목의 대면교육을 실시했다.

보육교사 2급 자격증 취득을 희망하는 아동학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한 이번 대면교육은 예비교사의 자기 이해를 증진하기 위한 취지로 실시되었다. 지난 2016년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개정으로 보육교사의 인성과 영유아와의 상호작용 기법을 배우는 데 중요한 9개 교과목이 지정됨에 따라, ‘보육교사론’을 포함한 해당 교과목은 온라인 강의와 더불어 출석 수업과 시험 등 대면교육이 필수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보육교사로서 자기에 대한 이해’를 주제로 아동학과 안지영 교수가 지도한 이날 수업은 1부 ‘성격유형을 통한 자기 이해’, 2부 ‘교사-유아상호작용 의사소통’, 3부 ‘보육교사로서의 나’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참석자들은 자신의 현재 상황을 이미지 카드로 표현해는 ice breaking으로 시작하여 1부에서 성격유형에 대한 강의와 조별 활동을 통해 자신과 타인의 특성 및 차이점을 이해하는 기회를 가졌다. 2부에서는 교사와 유아의 역할을 분담하여 수행함으로써 서로의 입장 차이를 이해하고 효과적인 의사소통을 배우는 시간이 마련되었다. 참석자들은 마지막 3부에서 보육교사가 되고자 하는 동기와 그 과정에 필요한 준비사항을 발표했다. 또한 수업과 함께 진행된 특강에서는 박옥영 겸임교수(새둥지어린이집 원장)가 보육현장에서의 다양한 실무 사례를 소개하는 동시에 보육교사의 리더십을 강조했다.

대면교육에 참가한 김누리(17학번) 학생은 “교사와 유아의 모의 역할 수행을 통해 교육현장에서 아이들의 입장을 섬세하게 배려하고 갈등을 해결하는 법을 배웠다”며 “아이의 인생을 변화시킴으로써 학부모, 지역사회, 국가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보육교사에 대한 직업적 사명감이 생겼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대면교육을 주관한 아동학과는 아동의 건강하고 행복한 발달을 지원하는 전문인을 양성한다. 재학생들은 창의성·영재 영역과 보육·교육현장 영역의 유기적인 교육과정을 통해 아동 개개인의 가능성과 강점을 발견하고, 잠재력을 이끌어내는 전문적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 또한 보육교사 자격취득에 필요한 과목을 모두 이수하고 졸업하면 보육교사 2급 자격증 신청이 가능하다. 그리고 아동영어학과와 연계된 과정을 통해 CUK TESOL, 어린이영어지도사, 영어독서지도사 등 다양한 아동 관련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고려사이버대학교는 2001년 ‘창조와 봉사’의 교육이념을 바탕으로 설립된 국내 대표 사이버대학교이며, 고려대학교와 함께 고려중앙학원에 소속된 4년제 고등교육기관이다. 우수한 교육과정·체계적인 학생지원·차별화된 교육 인프라를 통해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지식 기반 시대의 인재를 육성하고 있다. 국내 17개 4년제 사이버대학 중 5년 연속 1위의 신입생 경쟁률을 기록하고 재학생 충원율도 127.4%를 기록하는 등 신입생과 재학생 모두에게 매우 높은 선호도를 보이고 있다.

<본 자료는 해당기관에서 제공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