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北 외교수장 리수용 베이징 도착…“김정은 방러 중국과 협의 가능성”
더보기

北 외교수장 리수용 베이징 도착…“김정은 방러 중국과 협의 가능성”

뉴시스입력 2019-03-26 15:55수정 2019-03-26 15: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형준 주러대사도..."비건 특별대표와 북한 측 접촉할 수도"

북한 외교 수장인 리수용 노동당 부위원장이 26일 중국 베이징 공항에 도착했다고 마이니치 방송(MBS)이 보도했다.

방송은 북한 노동당에서 외교를 관장하는 리수용 부위원장이 이날 오전 11시(한국시간 낮 12시) 직전 베이징 서우두(首都) 국제공항에 모습을 드러냈다고 전했다.

앞서 평양으로 들어간 북한 모스크바 주재 대사 김형준도 베이징 공항에서 확인됐다고 방송은 밝혔다.

북한 중앙통신은 리수용 부위원장이 베이징을 거쳐 라오스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타전했다.

주요기사

하지만 방송은 리수용 부위원장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첫 러시아 방문 문제를 중국 측과 협의할 가능성이 크다고 관측했다.

한편 지난 24일 전격 방중한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이날 오전 숙소를 떠나 차량편으로 베이징 시내 댜오위타이(釣魚臺) 국빈관에 들어갔다.

비건 특별대표는 중국의 쿵쉬안유(孔鉉佑) 쿵쉬안유(孔鉉佑) 중국 외교부부장 겸 한반도 사무 특별대표 등과 협의에 들어간 것으로 아사히 TV가 전했다.

외교 소식통은 비건 특별대표가 24일 베이징에 도착한 이래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아무런 합의 없이 끝난데 따른 북한 비핵화 대책을 중국 측과 논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방송은 영국에서 날아온 비건 특별대표가 25일 오전 미국대사관으로 가서 주중대사 등과 협의하는 모습이 포착됐다고 소개했다.

북한은 영변 핵시설 폐기로 교환 조건으로 유엔 대북제재 해제를 요청했지만 미국 측이 응하지 않으면서 북미 정상회담이 합의 없이 끝났다고 비난하고 있다.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은 지난 15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조만간 대북 비핵화 협상과 관련한 입장을 표명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비건 특별대표는 중국에 대해 북미 교섭을 계속하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의향을 전달하는 동시에 유엔 대북제재의 철저한 이행을 촉구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에선 리수용 부위원장이 고려항공편으로 베이징에 도착한 것과 관련해 중국 측 주선으로 비건 특별대표와 북한 측 인사가 접촉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