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文대통령, 반기문 전 총장 접견…미세먼지 해결 역할 당부
더보기

文대통령, 반기문 전 총장 접견…미세먼지 해결 역할 당부

뉴시스입력 2019-03-21 16:24수정 2019-03-21 16: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범사회적 차원으로 미세먼지 문제를 진두지휘할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을 접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 본관에서 반 전 총장을 만나 사회적 재난이 된 미세먼지 문제 해결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브루나이 방문 중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미세먼지 범사회적 기구’ 구성을 제안하며 반 전 총장을 위원장으로 추천한 것을 전격적으로 수용했다. 반 전 총장도 16일 노영민 비서실장을 만나 위원장직을 수용하면서 이번 만남이 이뤄지게 됐다.

이날 접견에는 청와대 측에서 노 실장, 김연명 사회수석, 박상훈 의전비서관, 조한기 제1부속비서관, 김혜애 기후환경비서관, 김의겸 대변인이 배석했다. 김숙 전 유엔대사도 함께 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