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엄마 보러 와라”…초등생 의붓딸 성폭행 60대 극단배우
더보기

“엄마 보러 와라”…초등생 의붓딸 성폭행 60대 극단배우

뉴스1입력 2019-03-13 13:18수정 2019-03-13 13: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주지방검찰청© News1

전주지검은 초등학교에 다니는 의붓딸을 성폭행하고 추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로 전북 모 극단배우 A씨(66)를 구속기소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친 엄마를 보기 위해 자신의 집에 온 의붓딸 B양(13)을 2차례에 걸쳐 성폭행하고 한 차례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A씨는 범행을 위해 B양에게 수시로 “엄마를 보러 와라. 놀러 와라”고 말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B양은 친아버지와 함께 살고 있었다.

B양은 친엄마를 만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생각에 A씨의 범행을 알리지 못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기사

당초 경찰은 불구속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하지만 검찰은 죄질이 무겁다고 판단, 추가 수사를 통해 A씨를 구속했다.

A씨는 현재 “아버지로서 가벼운 애정표현은 했으나 성폭행이나 추행 사실은 없다”고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