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일본, 유엔 권고에 “위안부 문제는 조약 적용 대상 아니다” 발뺌
더보기

일본, 유엔 권고에 “위안부 문제는 조약 적용 대상 아니다” 발뺌

뉴시스입력 2018-08-31 12:48수정 2018-08-31 12: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본 정부는 31일 유엔 인종차별철폐위원회(CERD)가 위안부 문제를 피해자 중심으로 접근해 해결하라고 권고한데 대해 여전히 발뺌하는 자세를 보였다.

NHK에 따르면 스가 요시히데(管義偉) 관방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위안부 문제가 인종차별철폐조약의 적용 대상 외라는 일본 정부의 설명을 받아들이지 않아 극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인종차별철폐조약 가입국에서 뽑힌 18명의 전문가로 이뤄진 CERD는 전날 일본의 인권상황에 관한 심사 결과를 공표하고 위안부 문제에 관해 일본에 인권을 침해한 책임을 인정하고 피해자 입장에 서서 항구적인 해결을 찾도록 권고했다.

이와 관련해 스가 관방장관은 “위안부 문제가 원래 인종차별철폐조약의 적용 밖에 사안으로 심사에서 거론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점을 지적하고 사실 관계와 일본 정부의 노력을 설명했다”고 전했다.

스가 관방장관은 “이번 권고가 일본 정부의 설명 내용을 충분히 받영하지 않았다”며 “제네바 국제기구 일본 정부 대표부의 오카니와 겐(岡庭健) 대사가 유엔인권고등판무관(OHCHR) 사무소에 항의했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