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아베 “文대통령에 위안부 합의 이행 요청”
더보기

아베 “文대통령에 위안부 합의 이행 요청”

뉴시스입력 2018-02-09 18:29수정 2018-02-09 18: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9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한·일 정상회담에서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와 관련해 한국 측의 착실한 이행을 요청했다고 요미우리신문 및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이 보도했다.

아베 총리는 이날 오후 용평 블리스힐 스테이에서 진행된 한·일 정상회담 이후 기자단에게 문 대통령에게 위안부 합의와 관련한 일본의 입장을 상세히 전달했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한일 위안부 합의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해결한 합의로, 국가와 국가의 약속은 양국간 관계의 기반이라고 문 대통령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두 정상은 핵미사일 개발을 지속하는 북한에 대해서는 최대한의 압력을 가할 방침을 재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베 총리는 기자단에게 북한 문제에 대해 “북한이 (핵미사일 관련) 정책을 변경하도록 압력을 최대한까지 높일 필요가 있다는 방침을 문 대통령과 확인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미일 3개국의 긴밀한 협력 관계는 결코 바뀌지 않는다”라고 강조했다.

또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해 아베 총리는 “일본도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