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정의용 “中, 특사단 방북 결과 높이 평가…남북·북미회담 기대”
더보기

정의용 “中, 특사단 방북 결과 높이 평가…남북·북미회담 기대”

뉴시스입력 2018-09-08 22:38수정 2018-09-08 22: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방북 결과를 공유하기 위해 중국을 찾았던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은 8일 “중국 측은 이번 우리 특사단의 방북 결과를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정 실장은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자리에서 취재기자와 만나 이렇게 말한 뒤, “곧 있게 될 남북 정상회담과 유엔총회 계기에 열리게 될 한미 정상회담이 한반도 문제의 획기적 해결을 위한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중국 측도 이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고 덧붙였다.

정 실장은 “양 위원과 저는 올 하반기에 있게 될 다자 정상회의 계기에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주석 두 분 정상 간 양자회담을 추진키로 했다”면서 “또 시 주석의 공식 방한을 조기에 실현하기 위한 협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해 문재인 대통령의 국빈 방중을 계기로 더 촉진된 여러 분야에서의 실질협력을 더욱 확대 발전해 나가기로 했다”면서 “양 위원과 저는 오늘과 같은 한중간 안보협력대화, 전략대화를 앞으로도 필요하면 수시로 개최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 실장은 지난 5일 서훈 국가정보원장 등 문 대통령의 대북특사단으로 평양을 찾아 오는 18~20일 문 대통령의 평양 방문과 방북 기간 3차 남북 정상회담 개최를 합의한 바 있다.

정 실장은 이러한 방북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이날 중국을 찾았고,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정치국원을 만나 한반도 비핵화 방안과 연내 종전선언 추진 방안 등 논의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