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평창올림픽/종목 소개]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김상훈기자 입력 2017-12-08 14:54수정 2017-12-08 16: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 바퀴가 111.12m인 아이스링크 위에서 펼치는 스케이트 경기다. 스피드 스케이팅의 트랙(400m)보다 짧아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이라고 한다. 줄여서 쇼트트랙이라 부른다. 특히 대한민국이 강세를 보이는 겨울 올림픽 종목 중 하나다.

쇼트트랙은 크게 개인과 단체 종목(계주)으로 나눈다. 개인은 다시 500m(남·여), 1000m(남·여), 1500m(남·여) 등 세 종목으로 구분한다. 단체전은 4명이 한 팀을 이룬다. 남자는 5000m, 여자는 3000m를 주행한다. 쇼트트랙에 걸린 금메달은 모두 8개다.

단거리인 500m, 1000m에서는 4명이 한꺼번에 출발해 승부를 겨룬다. 1500m 이상의 장거리에서는 6~8명이 동시에 출발한다. 쇼트트랙은 기록보다는 순위가 중요한 종목이다. 각 경기에서 결승선을 먼저 통과한 상위 2,3명만 다음 경기에 진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파워보다는 테크닉이, 지구력보다는 순발력이 더 필요한 종목이라고 할 수 있다.

경기장이 좁기 때문에 선수들 사이에 몸싸움도 일어난다. 일부는 허용되지만 다른 선수를 밀치거나 진로를 방해하면 규정 위반으로 간주된다. 이 경우 실격 처리되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할 수 없다. 트랙을 이탈하거나 일부러 속도를 늦추는 행위, 충돌 등이 모두 금지된다.

김상훈 기자 corekim@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