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변장의 천재 스파이’ 영화 아르고의 실제 주인공 별세
더보기

‘변장의 천재 스파이’ 영화 아르고의 실제 주인공 별세

손택균 기자 입력 2019-01-21 03:00수정 2019-01-2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영화 ‘아르고’(2012년) 속 이야기의 실제 주인공인 ‘변장의 천재 첩보원’ 토니 멘데즈(사진)가 19일(현지 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한 요양원에서 79세로 별세했다. 미 중앙정보국(CIA) 동료였던 아내 조나는 “남편이 파킨슨병을 앓았다”고 말했다.

학비가 없어 대학을 중퇴하고 삽화가로 일하던 멘데즈는 1965년 CIA에 들어가 1980년 1월 28일 이란 테헤란에서 호메이니 정부의 인질로 잡혔던 미 국무부 직원 6명을 구출했다.

멘데즈는 구출 작전에 앞서 가짜 영화사를 차리고 ‘아르고’라는 영화 제작 광고를 냈다. 테헤란에 잠입해 인질들에게 가짜 신상 시나리오를 사흘간 습득시킨 뒤 스위스항공을 이용해 탈출했다. 영화 ‘아르고’에 나온 자동차 추격전은 그의 회고록을 각색하며 상상으로 더한 장면이다.
 
손택균 기자 sohn@donga.com
주요기사
#변장의 천재 스파이#아르고#토니 멘데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