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화제의 분양현장]제2, 3판교테크노밸리와 직선거리 300m
더보기

[화제의 분양현장]제2, 3판교테크노밸리와 직선거리 300m

황효진 기자 입력 2018-02-22 03:00수정 2018-02-2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판교토지

한결건축개발㈜은 경기 성남시 금토동 토지 30필지를 3.3m²당 28만∼65만 원에 매각한다.

금토동은 지난해 국토교통부가 주거안정을 위해 그린벨트를 해제하여 공공 택지를 개발하겠다고 발표한 40여 곳 중 하나다. 제2, 제3판교테크노밸리와 직선거리 300m 내에 위치하고 완만한 경사지의 임야로 주변에는 고급주택들이 즐비하다. 현재 주변 그린벨트가 해제된 토지는 3.3m²당 1000만∼1500만 원을 호가하는 실정이다.

금토동 일대는 경부고속도로 양재 나들목에서 차로 불과 10분 거리(8.34km)다. 판교테크노밸리 인근인 데다 강남(세곡동)과도 가까워 부동산 투자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현재는 대부분 그린벨트로 묶여 비닐하우스와 논밭 사이로 저층의 1, 2층 건물과 식당들이 띄엄띄엄 들어서 있다. 야트막한 야산과 논·밭도 쉽게 볼 수 있다.

금토동의 지명 유래처럼 이 일대가 수도권의 새로운 개발지로 최근 급부상했다. 제3판교테크노밸리가 들어설 예정으로 사회초년생과 신혼부부 무주택자를 위한 맞춤형 공공주택(신혼희망타운 854채) 등 3400채가 들어설 예정이다. 사업은 경기도와 성남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 경기도시공사 등 4개 기관이 공동으로 추진한다. 6월 공공주택지구 지정과 12월 지구계획 승인 이후 2019년 토지보상을 거쳐 2020년 착공. 2022년 사업을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황효진 기자 herald99@donga.com
주요기사
#한결건축개발#판교#판교토지#분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