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카 디자인 어워드 2018’ 성료… 이안 칼럼 최종 평가
더보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카 디자인 어워드 2018’ 성료… 이안 칼럼 최종 평가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8-12-07 19:11수정 2018-12-07 19: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지난 6일 서울 서초구 소재 가빛섬에서 진행된 ‘재규어 카 디자인 어워드 2018’ 결선 및 시상식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7일 밝혔다.

올해 3회를 맞은 재규어 카 디자인 어워드는 플래그십 세단 XJ 출시 50주년을 기념해 ‘100주년 기념 미래 XJ 디자인’을 주제로 진행됐다. 결선 현장에는 ‘이안 칼럼(Ian Callum)’ 재규어 디자인 총괄 디렉터가 참석해 최종 평가를 이끌었다. 특히 이안 칼럼은 자동차 디자이너가 바라본 과거와 현재, 미래 비전을 학생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박지영 재규어 리드 익스테리어 디자이너와 함께 학생들을 대상으로 Q&A 세션도 진행했다.
이안 칼럼은 “우승자를 가리기 어려울 만큼 어워드 참여 학생들의 수준이 매우 높았다”며 “어워드 참가자들이 인내와 끈기를 가지고 점진적으로 발전해 훌륭한 디자이너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어워드 최종 우승은 중앙대 산업디자인과에 재학 중인 이태희 학생이 차지했다. 퍼포먼스를 강조한 ‘XJ 키네틱 스트링(Kinetic String)’을 선보여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영국 런던 투어 및 이안 칼럼 미팅, 글로벌 재규어 디자인 팀 포트폴리오 리뷰 등 다양한 기회게 제공된다. 여기에 영국왕립예술학교 또는 코벤트리 대학에서 이뤄지는 서머인텐시브 프로그램 수강비 전액과 장학금 200만 원이 수여됐다.
한양대학교 테크노프로덕트 디자인학과 장하원 학생과 중앙대학교 산업디자인과 장현귀 학생은 나란히 2등과 3등을 기록했다. 2~3등 수상자에게도 영국 런던 투어 및 이안 칼럼 미팅, 글로벌 재규어 디자인팀 포트폴리오 리뷰 기회가 부여되며 장학금 200만 원이 주어졌다. 입선 10팀은 장학금 100만 원을 받았다.

백정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대표는 “재규아 카 디자인 어워드를 통해 자동차 디자인에 대한 학생들의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세계적인 자동차 디자이너를 향한 이들의 도전을 지속적으로 응원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재규어 카 디자인 어워드는 83년 동안 쌓아온 브랜드 디자인 헤리티지를 공유하고 차세대 자동차 디자이너 육성을 목표로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글로벌 최초로 기획해 진행하고 있는 사회 공헌 활동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