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저혈당 쇼크’ 文의장, 서울대병원 긴급 이송…수술 예정
더보기

‘저혈당 쇼크’ 文의장, 서울대병원 긴급 이송…수술 예정

뉴스1입력 2019-04-26 10:11수정 2019-04-26 12: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수술 잘 이겨내고 거뜬히 일어나시라는 응원의 촛불 요청”
문희상 국회의장. 뉴스1 © News1

문희상 의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성모병원에서 서울대병원으로 긴급 이송돼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국회 대변인실은 이날 오전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렇게 전했다.

문 의장 측 관계자는 뉴스1과의 통화에서 “의사가 긴급 이송해야 한다고 판단해서 이송하게 됐다”고 전했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은 페이스북에 “어제 의장께서 입원 중인 병원 측으로부터 수술을 해야 한다는 통보를 받았다”면서 “문 의장은 충격에 충격이 더해진 상황에서도 국회의장으로서의 임무를 다하고 수술에 임하겠다고 고집했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박 비서실장은 이어 “국회의장의 입원을 할리우드 쇼라고 한 의심을 섭섭해 할 마음도 없다”면서 “유승민·오신환 의원의 면담 신청을 받아드리지 못한 점은 죄송하다”고 말했다.

또 “의장께서 ‘수술을 잘 이겨내고 거뜬히 일어나시라’는 응원의 촛불을 마음에 켜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호소했다.

문 의장 측은 뉴스1과의 통화에서 구체적인 수술부위 등에 대해선 ‘3부요인의 건강 문제’라며 명확한 답을 피했다.

앞서 문 의장은 지난 24일 자유한국당 의원들과 설전을 벌인 후 저혈당 쇼크로 탈진, 성모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