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日 홋카이도 호텔 화재로 韓 관광객 13명 경상…진료 후 전원 퇴원
더보기

日 홋카이도 호텔 화재로 韓 관광객 13명 경상…진료 후 전원 퇴원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4-20 16:08수정 2019-04-20 16: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본 홋카이도(北海道)에 있는 한 호텔에서 20일 새벽 화재가 발생해 한국인 관광객 13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전원 퇴원했다.

20일 일본 홋카이도 신문에 따르면 이날 새벽 2시 15분께 홋카이도 노보리베츠시에 있는 온천 호텔 ‘노보리베츠 세키스이테이’의 1층 기계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보도에 따르면 화재 당시 이 호텔에는 총 163명이 투숙 중이었고, 이 가운데 약 50명이 긴급 대피했다. 투숙객 중 한국인 관광객 13명이 연기 흡입 등으로 병원에 이송됐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해당 매체는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외교부는 “우리 국민 투숙객 중 일부가 연기를 마시고 대피 과정에서 경미한 부상을 입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며 “오후 4시 현재 연기 흡입자 및 부상자는 병원 진료 후 전원 퇴원했다”고 밝혔다.

이어 “주삿포로총영사관은 사건 접수 즉시 공관 직원을 화재 현장에 파견해 호텔과 현지 소방당국을 통해 한국 국민의 피해 상황 및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여행사 측과 향후 대책을 협의하는 등 영사 조력을 제공했다”며 “주삿포로총영사관은 향후 일본 관계당국을 통해 화재 원인을 파악하고 관련 여행사들과 긴밀히 연락하여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한편 이날 발생한 화재는 호텔 시설 일부를 태우고 약 1시간 만에 진화됐으며, 현지 경찰은 화재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