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박항서, 불만 토로…“베트남 선수들 실력·시간 부족”
더보기

박항서, 불만 토로…“베트남 선수들 실력·시간 부족”

뉴시스입력 2019-03-22 11:26수정 2019-03-22 11: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 감독이 베트남축구협회에 공개적인 불만을 드러냈다.

현지언론 ‘베트남 익스프레스’는 21일 “박항서 감독이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 대회를 준비하기에 시간이 부족하다고 불만을 표했다”고 전했다.

박 감독은 AFC U-23 선수권 예선 태국과 첫 경기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번 대회를 앞두고 몇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현재 23세 스쿼드는 피지컬적으로 뛰어나다. 그러나 기술적으로나 경험적인 면에서 봤을땐 지난해 23세 선수들보다 부족하다”고 말했다.

베트남 U-23 대표팀은 지난해 중국에서 열린 U-23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베트남이 AFC 주관 대회에서 준우승한 것은 사상 처음이다.

주요기사

그러나 이번 대회에서 비슷한 성적을 내기엔 선수들의 수준이 떨어지고, 대회 준비 시간도 부족하다는 것이 박 감독의 판단이다.

“많은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긴 하지만 주전과 비주전의 격차가 크다”면서 “이번 대회를 준비할 시간이 부족했다. 또 지금 훈련에 참가하고 있는 선수들 가운데 일부가 AFC컵에 참가하기 위해 돌아가는 것은 불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이런 훈련으로는 최고의 모습을 준비하기 어렵다. 베트남축구협회와 곧 이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오는 11월 열리는 2019 필리핀 동남아시안게임(SEA)에 대해서도 훈련시간 확보가 절실하다고 했다. 박 감독은 “5주의 시간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