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20일부터 휴대폰에서 카드사별 이용 내역 ‘한 눈에’
더보기

20일부터 휴대폰에서 카드사별 이용 내역 ‘한 눈에’

뉴스1입력 2019-02-19 12:01수정 2019-02-19 12: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금감원, 모바일 서비스 개시
‘내 카드 한눈에’ 모바일 서비스 (금감원 제공)© 뉴스1
20일부터 휴대폰으로 자신의 카드사별 카드 이용 내역, 포인트 정보 등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금융감독원은 20일부터 휴대폰으로 본인의 카드사별 신용카드 사용 내역을 모두 조회할 수 있는 ‘내 카드 한눈에’ 모바일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내 카드 한눈에’에서는 BC, KB국민, 롯데 등 15개 카드사의 카드사별 카드 보유 현황, 결제 예정 금액 등 카드 이용 내역과 잔여포인트, 소멸예정포인트 등 포인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내 계좌 한눈에’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고 로그인해야 한다. 휴대폰으로 ‘내 계좌 한눈에’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공인인증서 또는 지문인증 등록이 필요하다.
© 뉴스1

금감원은 올해 상반기까지 ‘내 계좌 한눈에’ 서비스 조회 정보를 늘리고 참여 카드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현재 광주·제주·전북·산업은행, K뱅크, 카카오뱅크는 해당 서비스에 참여하고 있지 않다.

주요기사

또 현재 은행만 가능한 1년 이상 거래가 없는 잔액 50만원 이하 계좌의 잔고 이전·해지 기능을 저축은행·상호금융조합·서민금융기관(새마을금고, 우체국)으로 9월까지 확대한다.

금감원은 증권사를 해당 서비스 참여 기관으로 추가해 모든 금융기관의 계좌를 일괄 조회하는 시스템도 9월까지 구축할 계획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