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北 검증반, 2시부터 南 GP 현장검증 시작…65년만에 MDL 넘어
더보기

北 검증반, 2시부터 南 GP 현장검증 시작…65년만에 MDL 넘어

뉴시스입력 2018-12-12 14:24수정 2018-12-12 14: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비무장지대(DMZ) 내 시범철수 감시초소(GP) 11곳에 대한 남북 군사당국의 현장검증이 실시되고 있는 가운데, 북측 검증반이 남측 GP 현장검증을 시작했다고 국방부가 12일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오후 “북측 검증단이 오후 2시께 MDL(군사분계선)을 통과해 우리 측 GP 시범적 철수에 대한 검증을 계획대로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현장검증은 남북 각각 11개 검증반이 오전과 오후로 나눠 투입해 상호검증 작업을 진행한다. 오전은 남측이 북측 GP를, 오후에는 북측이 남측 GP를 현장검증한다.

GP 1곳에 7명으로 구성한 검증반이 투입되며, 검증반은 대령급(북측 대좌급)을 반장으로, 검증 요원 5명과 촬영 요원 2명으로 구성된다.

주요기사

앞서 우리 측은 오전 9시께부터 남측 GP와 북측 GP를 잇는 11개의 임시통로를 이용해 MDL을 넘어 현장검증을 실시했다.

우리 측 검증반은 MDL에 미리 세워진 가로 3m, 세로 2m 크기의 황색수기 앞에서 북측 안내요원을 만나 북측 GP로 이동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우리 측은 북측 GP의 ▲화기·장비·병력 철수 여부 ▲감시소·총안구 등 지상시설물 철거 상태 ▲지하 연결통로·입구 차단벽 등 지하시설물의 매몰과 파괴 상태를 확인했다.

또 우리 측은 북측 GP 지하시설의 완전 파괴 여부를 검증할 수 있도록 전문인력과 장비를 투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북측은 오후 우리 측 검증과 동일한 방식으로 우리 측의 GP를 방문해 현장검증을 실시하게 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차은우, 아스트로 복귀 무대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