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나경원 신임 원내대표 “하나로 뭉쳐 제2의 기적 만들어 가자”
더보기

나경원 신임 원내대표 “하나로 뭉쳐 제2의 기적 만들어 가자”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12-11 17:37수정 2018-12-11 17: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자유한국당 페이스북

3수 끝에 자유한국당 원내 사령탑에 선출된 나경원 원내대표(4선·서울 동작을)는 11일 “이제 하나로 가야 한다”면서 “문재인 정부의 실정을 막아내자”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경선에서 103표 가운데 68표를 얻어 승리를 확정지은 뒤 당선 인사를 통해 “의원님 여러분들 감사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부족한 저에게 이러한 중책을 맡겨주셔서 감사하기도 하지만, 해야 할 일이 막중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저는 오늘 의원들께서 과거 아닌 미래를 선택했다고 생각한다. 분열이 아니라 통합을 선택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제 지긋지긋한 계파 이야기는 없어졌다고 생각한다. 이제 하나로 가야 한다. 문재인 정부의 폭주가 무서우실 거다. 이 대한민국의 헌법가치를 파괴하는 시도, 판을 바꾸려는 시도(를 막아야 한다.) 해야 할 일이 많다. 하나로 뭉치자. 문재인 정부의 실정 막아내자. 저희 자유한국당은 대한민국 경제의 기적을 이뤄냈다. 제2의 기적 만들어 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나경원 원내대표는 “원내대표 선거하면서 좋았던 건 의원님들 한 분, 한 분 만날 기회가 없었는데, 의원님 한 분 한 분의 역량, 가치, 철학을 알게 된 게 좋았다”며 “부족하지만 함께하면 자유한국당이 총선에서 승리하고, 정권 교체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주요기사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