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세수 1년 전보다 27조원 더 걷혔다…법인세·부가세 목표 초과
더보기

세수 1년 전보다 27조원 더 걷혔다…법인세·부가세 목표 초과

뉴스1입력 2018-12-11 09:04수정 2018-12-11 09: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월간재정동향 12월호…10월 누계 세수 263조4000억원
© News1 DB

국세수입이 1년 전보다 26조5000억원 더 걷힌 것으로 나타났다.

기획재정부는 올 1~10월 누계 세수가 전년동기 대비 26조5000억원 증가한 263조4000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1일 밝혔다.

소득세는 10월까지 69조1000억원이 걷혔으며 법인세와 부가가치세는 각각 68조원의 세수실적을 기록했다.

10월까지 소득세는 세수진도율이 94.8%를 나타냈으며 법인세와 부가세는 세수진도율이 각각 107.8%, 101%를 기록해 목표치를 넘어섰다.

주요기사

월별 세수현황을 보면 10월 소득세는 전년동월대비 6000억원 증가한 6조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명목임금 상승으로 근로소득세가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법인세는 전년동월대비 1000억원 증가한 2조8000억원이 세수가 걷혔다. 부가세는 1년 전보다 6000억원 줄어든 15조6000억원 세수실적을 나타냈다. 수출 증가로 환급이 늘면서 전년동월대비 세수가 줄었다.

10월까지 통합재정수지는 28조7000억원 흑자를 나타냈으며, 나라의 재정건전성을 나타내는 관리재정수지는 5조7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10월말 기준 중앙정부 채무는 666조2000억원으로 지난달보다 3조1000억원 증가했다.

(세종=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