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친박 의원들, 황교안에 한국당 당대표 출마 권유
더보기

친박 의원들, 황교안에 한국당 당대표 출마 권유

뉴스1입력 2018-09-26 19:24수정 2018-09-26 19: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우파의 위기…사전 교감은 없었어”
황 전 총리 “국민 마음 얻는 것 중요”…긍정도 부정도 안 해
자유한국당 내 친박(친 박근혜)계 의원들이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게 내년에 예정된 전당대회 출마를 권한 것으로 전해졌다.

친박계 의원들은 지난 20일 서울 마포구 모처에서 황 전 총리와 오찬을 갖고 당 대표 출마를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자리에 참석한 한 의원은 이날 뉴스1과의 통화에서 “우파의 위기이다 보니 그런 것들을 권유하기 위해 나온 분들이 있었던 것 같다”면서도 “단체로 황 전 총리를 ‘전당대회에 내보내자’라는 이런 사전 교감 같은 것은 없었다”고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이 참석자에 따르면 황 전 총리는 “국민의 마음을 매만지고 국민의 마음을 얻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긍정이나 부정의 뜻을 보이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참석자는 “해석하기에 따라 적극적으로 해석할 수는 있겠지만 황 전 총리가 원래 신중하고 말을 경솔하게 하는 분은 아니다”라며 “원론적인 언급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보수진영의 대권주자로 꼽히는 황 전 총리는 지난 7일 출판기념회를 열어 정치 재개 행보를 보인 바 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