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정숙 여사, 유엔총회 행사서 BTS 만나 “자랑스러워”
더보기

김정숙 여사, 유엔총회 행사서 BTS 만나 “자랑스러워”

뉴시스입력 2018-09-25 04:04수정 2018-09-25 10: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UN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 파트너십 출범 행사 참석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부인 김정숙 여사가 유엔총회 행사에서 글로벌 인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만나 “자랑스럽다. 진심으로 축하한다”는 인사를 건넸다.

김 여사는 24일(현지시각) 오후 미국 뉴욕 유엔본부 2층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엔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 파트너십(Generation Unlimited Partnership)’ 행사에 참석해, 발언자로 초청받은 BTS를 만나 이같이 말했다고 고민정 부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내어 전했다.

김 여사는 지난 5월과 9월, ‘빌보드 200’ 차트 1위를 기록한 것을 축하하며, BTS가 음악을 통해 청소년들이 겪고 있는 미래에 대한 불안과 고민을 대변해주며 힘이 돼 주고 있다고 말했다고 고 부대변인은 말했다.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주관의 이 행사는 10~24세를 위한 투자와 기회를 확대하자는 취지로 마련된 새로운 글로벌 파트너십 프로그램이다.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헨리에타 포어 유니세프 총재 등이 참석한다. 2030년까지 모든 청소년들이 교육 시설 또는 고용 상태에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울러 이번 행사에는 덴마크, 케냐, 파나마, 온두라스, 기니 등 세계 각국의 국가원수 및 정부수반 다수와 스리랑카와 니제르의 영부인 등도 참석했다.

고 부대변인은 “김 여사는 미래 세대에 대한 교육을 바탕으로 발전을 이룩한 한국의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해 세계 청소년 교육에 기여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행사에 참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 여사는 지난 3월 아랍에미리트(UAE) 순방 때 한류에 매료된 아부다비 세종학당 학생들에게 BTS 사인 CD를 선물하며 한류 열풍에 힘을 보탠 바 있다.

주요기사

【뉴욕(미국)·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