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엔진에서 ‘퍽’ 소리” BMW 520d 또다시 화재…인명피해 없어
더보기

“엔진에서 ‘퍽’ 소리” BMW 520d 또다시 화재…인명피해 없어

윤다빈기자 입력 2018-09-24 16:49수정 2018-09-24 16: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주행 중 화재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리콜 결정이 내려졌던 BMW 520d 승용차에서 또다시 불이 났다.

24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54분경 강원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인근에서 성묘를 위해 이동 중이던 윤모 씨(40)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윤 씨를 포함해 성묘를 위해 이동 중이던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윤 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불은 약 12분만에 꺼졌다.

윤 씨는 경찰 조사에서 “고갯길을 내려가는데 엔진 쪽에서 ‘퍽’하는 소리와 함께 연기가 났고, 차를 갓길에 세우고 시동을 끄자 불이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윤다빈 기자 empty@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