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인천서 50대 남성 메르스 의심환자 2차 검사도 음성…격리해제
더보기

인천서 50대 남성 메르스 의심환자 2차 검사도 음성…격리해제

뉴스1입력 2018-09-23 16:33수정 2018-09-23 16: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병원 관계자가 격리병실을 점검하고 있다. © News1

지난 22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50대 남성이 메르스 의심 증상으로 격리됐다 23일 오후 2시 격리조치에서 해제됐다.

시 보건당국 관계자는 “22~23일 A씨를 검사한 결과 1·2차 검사 모두 음성 판정돼 격리 조치해제를 진행한다”고 말했다.

A씨는 22일 낮 12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보건당국은 A씨가 메르스 증상을 보이자 즉시 가천길병원에 격리했다.

UAE(아랍에미레이트)에 5개월간 체류했던 A씨(50)는 입국 전인 16일부터 기침, 가래, 발열, 인후통 등 메르스로 의심될 만한 증상이 나타났던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중 발열, 기침, 숨가쁨 등 메르스 의심 증상이 발생하면 의료기관을 직접 방문하지 말고 반드시 보건소나 콜센터 1339로 신고한 뒤 안내를 받아 행동해달라”고 말했다.

(인천=뉴스1)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