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출근길 만원버스서 성추행한 50대 男…시민들 나서 붙잡아
더보기

출근길 만원버스서 성추행한 50대 男…시민들 나서 붙잡아

뉴스1입력 2018-08-18 10:02수정 2018-08-18 10: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출근길 서울 시내 만원버스에서 성추행 후 달아나는 피의자를 시민들이 붙잡았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버스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A씨(58)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오전 8시30분쯤 서대문역 근처를 지나는 시내버스 안에서 한 여성의 몸에 자신의 신체를 밀착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이를 눈치 챈 피해자가 경찰에 신고하려하자 A씨는 서대문역 정류장에서 버스가 정차한 틈을 타 하차해 달아났다.

뒤늦게 따라내린 피해자가 A씨를 가리키며 “성추행범을 잡아달라”고 소리쳤고, 이를 들은 시민들이 나서 A씨를 뒤쫓기 시작했다.

A씨는 오래 도망가지 못한 채 시민들에게 붙잡혔고, 곧이어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넘겨졌다.

현재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는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 대로 신병처리 방향 등을 결정할 방침이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