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주유소 휘발유값 연중 최고…서울은 1700원 돌파
더보기

주유소 휘발유값 연중 최고…서울은 1700원 돌파

뉴스1입력 2018-08-11 07:03수정 2018-08-11 07: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평균가격은 1616.5원…2015년 이후 최고 수준
6주째 상승세…11주째 1600원대 유지
5일 오전 서울 시내의 한 주유소에서 휘발유가 리터당 1999원에 판매되고 있다. 뉴스1 © News1

전국 주간 평균 휘발유 가격이 6주째 상승하며 연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11주째 리터(ℓ)당 1600원대의 고공 행진이다. 서울 휘발유 가격은 3년8개월만에 1700원대데 진입했다. 국제유가가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어 당분간 국내 휘발유 가격도 1600원대를 지킬 전망이다.

1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8월 둘째주 기준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2.5원 오른 리터당 1616.5원을 기록했다.

지난주 연중 최고치를 다시 넘어선 것으로 2015년 이래 가장 높은 수준이다. 11주 연속 1600원대의 고공 행진도 지속되고 있다. 휘발유 가격이 1600원대를 기록한 것은 2014년 12월 넷째주(1620.9원)가 마지막이다.

휘발유 값은 지난해 8월 첫주부터 올해 2월 둘째주까지 28주 연속 상승하면서 역대 최장 상승 기록을 갈아치웠다. 2월 둘째주부터 9주간 하락하긴 했지만 4월 넷째주부터 다시 상승흐름으로 바뀌었다. 이번주 휘발유 가격은 지난해 평균치(1491.3원)보다 125.2원 높은 수준이다.

8월 첫째주 전국 평균 경유 판매 가격은 전주보다 2.5원 오른 리터당 1417.3원을 기록했다. 지난주를 뛰어넘는 연중 최고치로 11주 연속 1400원대를 유지했다. 이전에 경유 가격이 1400원을 넘어선 것은 2014년 12월 다섯째주(1407.56원)가 마지막이다.

상표별로도 모두 가격이 올랐다. 평균 가격이 가장 비싼 SK에너지의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2.5원 오른 1633.2원, 경유도 2.4원 상승한 1433.9원을 각각 나타냈다.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2.1원 오른 1593.8원, 경유는 2.3원 오른 1395.5원이다.

지역별 주간 평균 휘발유 가격은 서울이 리터당 1702.1원으로 전국 평균 판매가격 대비 85.6원 높은 수준이다. 서울 주간 평균 휘발유 가격이 마지막으로 1700원대를 기록한 것은 2014년 12월 셋째주(1733.85원)이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리터당 1590.4원으로 최고가 지역 평균 판매가격보다 111.7원 낮았다.

주요기사

한국석유공사는 “국제 유가는 미국의 이란 제재 등의 영향으로 상승했고 미·중 무역 갈등 심화는 상승폭을 제한했다”면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제품 가격도 강보합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