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경찰, ‘아동학대 혐의’ 서울 도봉구 어린이집 수사 착수
더보기

경찰, ‘아동학대 혐의’ 서울 도봉구 어린이집 수사 착수

뉴시스입력 2018-07-20 22:09수정 2018-07-20 22: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의 한 어린이집 교사들이 아이들을 때리고 밀쳤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도봉구의 한 어린이집 원장 A씨와 소속 교사 2명 등 3명을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신체적 학대)혐의로 수사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A씨 등은 1세반 아동 5명의 머리와 다리를 무릎과 다리로 치거나 밀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19일 해당 어린이집 학부모 한 명이 “자녀가 아동학대를 당한 것 같다”며 112신고를 했고, 다음날 학부모들이 함께 같은 내용으로 고소장을 접수했다.

피해 학부모들은 자녀의 팔과 다리 등에 멍이나 흉터 자국이 있는 것을 수상히 여겨 어린이집 내부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신고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신고가 최초 접수된 당일 어린이집 측으로부터 해당 CCTV를 임의제출 받아 두 달 치 내역을 분석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원장과 교사들을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