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오소리오 감독 “손흥민 골 매우 훌륭, 미래가 더 밝은 선수”
더보기

오소리오 감독 “손흥민 골 매우 훌륭, 미래가 더 밝은 선수”

뉴시스입력 2018-06-24 03:27수정 2018-06-24 03: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전을 승리로 장식한 멕시코의 후안 카를로스 오소리오 감독이 승부를 가른 결정적 차이는 ‘팀워크’라고 강조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23일(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멕시코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오소리오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오늘 우리는 경기를 잘했다. 독일 경기보다 오늘 경기에 더 신경을 썼다”며 “집중력이 흐트러져서는 안 된다고 했다. 우리가 승리를 했고 승리할 만했다고 본다. 이제 다음 경기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은 아주 훌륭한 팀이다. 한국은 상당히 열심히 잘 뛰었다고 본다”며 “멕시코의 팀워크가 훨씬 강했다고 볼 수 있다. 독일전에서도 그랬는데 오늘도 그랬다. 우리는 계속해서 팀워크를 강화해야 한다”고 다짐했다.

“손흥민의 골은 매우 훌륭했다”며 “지금도 훌륭하지만 앞으로 미래가 더 밝은 선수라고 본다”고 특기하기도 했다.

-기분이 좋은가? 완벽한 출발이라고 할 수 있는데. 러시아로 오기 전 비판을 많이 받았는데.

“내가 봤을 때 오늘 우리는 경기를 참 잘했다. 사실 독일 경기보다 오늘 경기에 더 신경을 썼다. 집중력이 흐트러져서는 안 된다고 했다. 오늘 훌륭했다. 만감이 교차했다. 몇번은 한국에 기회가 있었다. 실점이 하나 있었고 앞에도 우리가 충분히 압박을 하지 못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우리가 승리를 했고 승리할 만했다고 본다. 우리가 했던 축구 스타일 자체가 멕시코 스타일이었다. 국민들과 승리를 공유하고 싶다. 이제 다음 경기 준비하겠다.”

주요기사

-역대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3승은 없었다. 이번에 도전하나. 스웨덴전은.

“우리 선수들은 충분히 회복해야 한다. 우리가 필요한 준비를 모두 하고 있었다. 회복을 위해 모두 노력하겠다. 이제부터 우리가 준비했던 계획들을 차근차근 실행할 것이다. 다음 경기를 준비해야 한다.”

-한국과 멕시코의 차이점을 냉정하게 평가해 달라.

“한국은 아주 훌륭한 팀이다. 3개 시나리오를 준비했다. 오늘은 4-4-2, 손흥민 위치에 따라서 변화를 줄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게 상당히 중요하다고 봤다. 손흥민의 위치에 따라 많이 달라질 것이라고 보고 거기에 적응했다. 손흥민의 골은 너무 훌륭했다. 지금도 훌륭하지만 앞으로 미래가 더 밝은 선수라고 본다. 한국은 상당히 열심히 잘 뛰었다고 본다. 멕시코의 팀워크가 훨씬 강했다고 볼 수 있다. 독일전에서도 그랬는데 오늘도 그랬다. 우리는 계속해서 팀워크를 강화해야 한다고 본다.”

-시나리오를 여러 가지 말했는데, 멕시코에서 ‘집에 가라, 오소리오’라는 말이 있었고 팬들도 변덕스러운데.

“나는 계속해서 나를 응원한 팬들에게 고맙다고 말하고자 한다. 상당히 위안이 된다. 또 감동적이다. 멕시코 팬들이 이토록 응원한다는 것 자체가 감동적이다. 사실 국가대표팀을 봤을 때 팬들이 그렇게까지 정열적으로 응원하는 나라는 세계적으로 많지 않다. 내가 보기에는 상당히 많은 팬들에게 훌륭한 추억이 될 것이라고 본다. 결과에 따라서 반응이 달라진다. 우리는 계속해서 승리에 자만해선 안 된다고 본다. 겸손해야 하고 다음 경기를 마지막인 것처럼 준비해야 한다고 본다. 갈 수 있는데까지는 가야 한다고 본다.”

-멕시코는 선발 변화가 없었다. 한국은 오늘 좀 변화가 많았다.

“중요하게 생각한다. 전술적인 가능성을 파악했다. 오늘 플랜을 3개 준비했다. 포메이션에 따라 교체하는 것을 잘 안다. 그때그때 따라서 우리 상황에 따라서 교체한다. 그래서 선수들에게 더 기회를 더 많이 제공하려고 했다. 선수들 간에 경쟁을 하도록 유도하려고 한다. 이 선수는 무조건 경기에 뛴다, 이런 것은 안 된다. 선의의 경쟁을 하게 하려고 한다.”

-한국이 24개 반칙을 했다. 상당히 거칠게 했는데.

“보통 심판에 대해 얘기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조금 걱정하는 건 있었다. 그 정도로 충분하다고 보고 심판들이 해서 결론을 내렸으면 한다. 확실한 것은 24개 반칙이 있었다. 전반에는 아마 12개 있었던 것 같다. 그것은 수비수가 분석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