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한국 여자배구, 40년 만에 러시아에 셧아웃 승리…VNL 4연승 질주
더보기

한국 여자배구, 40년 만에 러시아에 셧아웃 승리…VNL 4연승 질주

뉴시스입력 2018-05-23 20:44수정 2018-05-23 20: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2018 여자 발리볼 네이션스리그(VNL)에서 세계랭킹 5위 러시아마저 완파하고 4연승을 달렸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한국여자대표팀(세계랭킹 10위)은 23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독일과의 대회 예선 2주차 두 번째 경기에서 3-0(25-19 25-14 25-17)으로 승리했다.

1주차 첫 경기에서 ‘복병’ 벨기에에 완패를 당한 한국은 심기일전해 도미니카공화국을 잡은 후 세계랭킹 1위 중국, 독일에 이어 세계랭킹 5위 러시아마저 물리치고 4연승을 질주했다.

특히, 한국은 1978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러시아에 세트스코어 3-0 승리를 거둔 이후 무려 40년 만에 셧아웃 승리를 거두는 쾌거를 일궈냈다.

김연경은 양팀 통틀어 가장 많은 21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고, 김수지(10점)와 이재영(10점), 김희진(9점)도 맹활약을 펼쳤다.

한국은 1세트 초반부터 러시아를 강하게 몰아붙였다. 안정된 수비와 함께 이재영과 김연경이 고공폭격으로 러시아의 수비진을 흔들었다. 김수지는 속공과 블로킹으로 상대의 조직력을 무너뜨렸다. 한국은 1세트에서 20-13으로 앞서며 기선을 제압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레프트 김연경./뉴스1 DB © News1
2세트에서도 비슷한 양상으로 전개됐다. 한국은 김연경과 이재영의 과감한 공격으로 러시아의 장신 수비수를 뚫었다. 12-3으로 크게 앞서가며 상대를 기를 꺾었다. 한국은 세터 이효희의 현란한 토스워크와 함께 다양한 공격을 더해 20-9로 달아나 세트스코어를 2-0으로 만들었다.


한국은 3세트 시작부터 김연경의 연속 득점으로 기세를 올렸다. 김연경은 3세트 초반 나탈리아 말리크, 다이라 말리기나 등 장신 공격수들의 공격을 세 차례나 차단했다. 승기를 잡은 한국은 김연경, 김희진, 이재영 등 다양한 공격 옵션을 앞세워 러시아의 추격을 뿌리쳤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