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서울시장 출마 시사’ 정청래 “MB·오세훈보다 잘할 자신 있어”
더보기

‘서울시장 출마 시사’ 정청래 “MB·오세훈보다 잘할 자신 있어”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12-11 10:04수정 2017-12-11 10: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청래 ‘서울시장 출마 시사’
사진=정청래 전 의원 소셜미디어

‘서울시장 출마’를 시사한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이 11일 “오세훈, 이명박보다는 잘할 자신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정청래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서울시장설에 기대와 우려도 있고 ‘옵션열기’부대스러운 비난 댓글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다양한 의견 자체가 민주주의 꽃”이라며 “그러나 적어도 분명한 건 이명박 전 대통령, 오세훈 전 서울시장보다는 잘할 자신 있다. 겸손한 자세로 민심을 경청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지난 2002년부터 2006년까지 서울 시장을 지냈다.

앞서 정 전 의원은 10일 경향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서울시민이, 서울시 당원이 원한다면 서울시장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경선은 권리당원 50%, 서울시민 여론조사 50%다. 언론에 처음 하는 얘기인데, 경선하면 내가 승산이 굉장히 많다. 그러나 국회의원은 개인기로 넘을 수 있지만 광역단체장 이상은 시대정신이 맞아야 한다. 당원과 서울시민이 요구하고 시대정신이 맞으면 출마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eunhyang@donga.com
주요기사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