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김정숙 여사, 살이나 빼”…경찰, 정미홍 명예훼손 혐의로 수사
더보기

“김정숙 여사, 살이나 빼”…경찰, 정미홍 명예훼손 혐의로 수사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10-24 15:15수정 2017-10-24 16: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미홍 더코칭그룹 대표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인 김정숙 여사에게 "운동해서 살이나 빼라" 등 모욕성 글을 SNS에 남긴 정미홍 더코칭그룹 대표(58)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25일 오후 3시 정미홍 대표를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성희롱 혐의로 고발한 오천도 애국국민운동연합 대표를 불러 고발인 조사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사실 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오 대표를 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며 "혐의 등이 확인되면 정 전 아나운서에게 출석 통보를 할지 등 판단을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정 대표는 지난 1일 페이스북에 "취임 넉 달도 안돼 옷값만 수억 원을 쓰는 사치로 국민의 원성을 사는 전형적인 갑질에 졸부 복부인 행태를 하고 있다" "옷을 못 해 입어 한 맺힌 듯한 저렴한 심성을 보여준다" "사치 부릴 시간에 영어 공부나 하고 운동해서 살이나 좀 빼시길" 등의 글을 남겼다.

이에 지난 19일 오천도 애국국민운동대연합 대표는 정 대표를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과 성희롱 혐의로 서울 구로경찰서에 고발했다.

오 대표는 "문 대통령이 올바른 국정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김정숙 여사의 내조가 중요한데, 이를 방해하려고 정미홍 같은 자가 허위 사실을 유포해 여론을 호도하고 있어 고발하게 됐다"며 "더구나 정미홍은 김정숙 여사를 향해 '살이나 빼라'는 등 여성으로서는 할 수 없는 비열한 막말까지 서슴지 않았다. 이러한 행위가 성희롱에 해당되기 때문에 고발 혐의에 추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