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중부내륙고속도서 3중 추돌…1명 사망·20명 부상
더보기

중부내륙고속도서 3중 추돌…1명 사망·20명 부상

뉴스1입력 2017-10-13 17:53수정 2017-10-13 19: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졸음 운전으로 인한 사고 추정”
13일 오후 3시 57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서울방향 254km 지점에서 25인승 통학버스와 승용차, 25톤 화물차 등 3대가 추돌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A씨(56)가 숨지고 버스에 타고있던 대학생 19명과 운전자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2017.10.13/뉴스1 © News1

13일 오후 3시 57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서울방향 254km 지점에서 25인승 통학버스와 승용차, 25톤 화물차 등 3대가 추돌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A씨(56)가 숨지고 버스에 타고있던 대학생 19명과 운전자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충북지방경찰청 제공) 2017.10.13/뉴스1 © News1

졸음 운전으로 추정되는 사고로 대학교 통학버스와 화물차, 승용차 등이 추돌하면서 1명이 숨지고 20명이 다쳤다.

13일 오후 3시 57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서울방향 254km 지점 음성 감곡IC 인근에서 25t화물차와 25인승 통학버스, 승용차가 추돌했다.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A씨(56)가 숨지고 강동대학교 통학버스에 타고 있던 대학생 19명과 운전자가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사고는 2차로를 달리던 화물차가 앞서가던 버스를 들이받은 뒤 1차선으로 달리던 승용차를 연이어 추돌하면서 발생했다. 화물차는 가드레일을 들이 받고서야 멈췄다.

사고 수습으로 이 구간에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정체 구간에서 앞차를 그대로 들이받는 정황을 볼 때 화물차 운전자의 졸음 운전으로 인한 사고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청주=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