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진영 “軍 차세대 정찰용 무인기, 시험비행 중 추락…67억 손실”
더보기

진영 “軍 차세대 정찰용 무인기, 시험비행 중 추락…67억 손실”

뉴스1입력 2017-09-23 16:40수정 2017-09-23 16: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2016.10.11/뉴스1 © News1

국방과학연구소(ADD) 주도로 개발 중인 차세대 군단급 정찰용 무인기(UAV-Ⅱ)가 시험비행 도중 추락한 것으로 확인됐다.

23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방위사업청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7월 충남 논산 육군항공학교에서 UAV-Ⅱ가 초도비행 중 추락, 완파돼 67억원의 손실이 발생했다.

사고 조사를 맡은 방사청 방위사업감독관실은 연구팀 담당자의 과실로 이같은 사고가 발생했다고 판단하고, 해당 팀원 5명에 배상을 요구해야 한다고 ADD에 통보했다.

방사청이 무기체계 개발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로 연구원들에게 배상을 요구한 것은 처음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ADD 측은 무기체계 개발 과정에서 결함이 발생해 이를 보완하는 것은 일반적인 일로, 연구원 개인에게 배상 책임을 묻는 것은 가혹하다는 입장이다.

ADD는 조만간 자체 징계위원회를 열어 연구원들에 대한 처분을 결정할 예정이다.

(서울=뉴스1)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