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외교부 “멕시코 지진으로 한국인 1명 사망 확인”
더보기

외교부 “멕시코 지진으로 한국인 1명 사망 확인”

뉴시스입력 2017-09-20 18:53수정 2017-09-20 2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멕시코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한국인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외교부가 20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20일(현지시간 19일) 발생한 멕시코 지진 관련, 연락이 두절됐던 우리 국민 이모(41)씨가 사망한 것으로 최종확인됐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 당국자는 “주멕시코대사관은 우리 국민 연락두절 신고를 접수한 직후 영사를 현장으로 급파해 주재국 관계당국의 협조하에 해당 우리국민 소재파악을 했다”며 “멕시코시티 부검소에 동양인으로 보이는 시신이 있다는 연락을 받고 신원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오전 3시14분(현지시간 19일 오후 1시14분)께 멕시코시티 남동쪽 122㎞ 지역에서 규모 7.1의 지진이 발생, 200명 이상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는 주멕시코대사관에 재외국민보호 현장대책반을, 본부에 재외국민보호 실무대책반을 설치해 이번 지진 관련 우리 국민 피해현황을 파악하고 있다.

또한 해외안전여행홈페이지(www.0404.go.kr)와 로밍 문자메시지를 통해 멕시코에 체류하고 있는 우리 국민에게 여진 등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서울=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