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여행용 가방에 시신 넣어 버린 40대 용의자 검거
더보기

여행용 가방에 시신 넣어 버린 40대 용의자 검거

뉴시스입력 2017-04-22 01:35수정 2017-04-22 01:3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여행용 가방에 시신을 담아 버린 혐의를 받고 있는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대전 중부경찰서는 22일 A(50·여)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이모(48)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전날 오후 1시께 대전시 중구 사정동의 한 공터에서 수상한 가방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가방을 확인한 결과 50대 여성의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새벽에 한 남성이 여행용 가방을 놓고 갔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이씨를 용의자로 특정, 같은 날 오후 8시 30분께 긴급 체포했다.

이씨는 시신 유기 장소 인근에 살고 있었고 범행을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가 술에 취해 원할한 조사는 이뤄지지 않았다”라면서 “이씨의 집을 압수수색하는 등 증거를 확보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뉴시스】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모바일 버전 보기